동해시 - 황금연휴 기간 초 긴장
동해시 - 황금연휴 기간 초 긴장
  • 지병호 기자
  • 승인 2020.04.30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연휴기간 방역대책 : 주요 관광지 방역, 소독 실시, 손 소독제, 소독솜 등 비치
- 사회적거리두기 캠페인 전개 : 직원, 문화관광해설사 배치
※ 캠페인 내용 : 2m 거리두기, 마스크 착용 등 개인 방역 지침 적극 동참 호소
사회적 거리 두기 - 연리지TV
사회적 거리두기 - 연리지TV

<연리지 TV - 편집장 지병호>시는 27일부터 3일간 연휴대비 주요 관광시설 ‧ 방역상태를 집중 점검하고, 지속적인 소독 ‧ 방역, 손 소독제 ‧ 소독솜 등 예방물품을 준비, 직원과 문화관광해설사를 배치하여 지속적인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활동을 벌일 계획이다.

동해시(시장 심규언)는 황금연휴기간(4. 30. ~ 5. 5.)에 관내 관광지를 찾는 방문객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 시민과 방문객을 대상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차단 노력에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시에 따르면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 완화로 주말 관내 방문 관광객이 증가, 황금연휴 기간(4. 30. ~ 5. 5.) 동안 리조트 및 캠핑시설 예약률이 100%에 육박하는 등 많은 관광객들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 시가 지금까지 청정 동해시 사수를 위해 대응한 노력이 물거품이 되지 않도록 황금연휴 기간 집중 방역관리를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유입차단을 위해 야외 관광지 특별방역을 실시하고, 캠핑 데크 인접배치 금지 및 리조트 및 캠핑 이용고객들을 대상으로 철저한 발열체크를 실시한다. 관광안내소(망상 ‧ 추암 ‧ 무릉계곡) 내에 발열체크기를 상시 비치해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수시 발열체크 및 비상 시 관계기관으로 연계될 수 있는 비상체계도 마련했다.

신영선 관광과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 시점에 맞이한 황금연휴기간 동안 동해시를 찾는 방문객에 대비해 관광지 시설 방역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방문객들은 바이러스 종식 때까지 예방수칙 준수와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